새해 첫 산행을 검단산에서 눈 산행으로 시작하다

1월2일 토요일 싸래기 눈이 내리기 시작한다.어디 산을 갈까 한참을 망설이다 가장 만만하고 가기 쉬운 검단산을 가기로 했다. 지난8월 초에 한번 가고 겨울에 들어 처음으로 검단산을 찾았다.

간단히 막걸리 한병과 그리고 안주 하나만 챙겨넣고 버스에 올라 애니메이션 고등학교 입구에 내리니 길은 온통 눈길로 차들이 거북이 걸음으로 운행을 하고 있다. 이런날 집에서 편히 쉬지 않고 산에 가는 사람들이 의외로 많다.뽀드득 뽀드득 하는 경쾌한 눈 밟는 소리를 들으며 검단산의 좌측 팔당댐이 내려다 보이는 전망대 쪽으로 오르기 시작하니 날씨가 많이 풀려서 일까 등에 땀이 흐르기 시작한다.

 

유길준 묘소 앞에서 잠시 한숨을 돌리며 잠시 쉬기로 했다.스틱을 짚고 오르지만 눈길의 산행은 더 많은 체력을 요구한다.특히 오르막길 같은 경우 한발 올라가면 뒤로 미끌러지기 일쑤다.

 

유길준(兪吉濬, 1856년 음력 10월 24일~1914년 양력 9월 30일[1][2])은 구한 말 정치가·개화 사상가로 호는 구당(矩堂)이며, 서울에서 태어났다.

근대 한국 최초의 일본과 미국 유학생으로 수많은 저작물을 발표하여 개화사상을 정립했고, 정치의 전면에 나서 전근대적인 한국의 정치·경제·사회의 개혁을 단행했다. 본관은 기계(杞溪). 자는 성무(聖武), 호는 구당(矩堂)·천민(天民). 출처 : 다음 백과사전에서

 

전망바위에서 윗쪽으로 바라다 보니 이 등산로는 바윗길로 또한 눈이 쌓여있어 많이 미끄러워 사람들이 거의 올라오지 않는다.나는 이곳에서 잠시 휴식하며 간단한 요기를 하기로 하였다.

 

아래 팔당역쪽을 내려다보니 진눈개비가 내려서 인지 시야가 흐려 희미하게 역사 주변만 보인다.

 

추운 겨울산행에서 음주는 많이 위험할 수 있다.술을 마시면 일시적으로 술 기운으로 인해 체온이 올라 따뜻하게 느겨지지만 실제는 그렇지가 않다.알콜 기운은 그만큼의 체온을 뺏아가기 때문이다. 그래도 나는 목이 말라 막걸리 한잔하니 기분이 알딸딸하다. 간단한 산행이다 보니 이렇게 여유를 부리는지도 모르겠다. 

산행길에서 만난 두분 잠시 이야기를 하며 사진을 찍고 블로그 명함을 드렸는데 찾아 가실지 모르겠다.사진 찾는 곳은 내 포토 갤러리 http://gosan.pe.kr 에 가면 원본 사진을 찾을 수 있으니 찾아 가시기를 바란다.

 

저 멀리 검단산 정상이 바라다 보인다.손에 잡힐 듯 가까이에 있지만 아직은 한참을 더 가야만 한다.

 

잠시 바람을 피해 휴식을 취하고 있는 등산객들의 모습이 한가롭기 까지 한다.

 

                         검단산 정상의 표지석 모습

 

정상 헬기장에는 많은 사람들이 겨울산행을 만끽하고 있는 모습들이 보인다.

 

하산길에 약수터에서 잠시 목을 축이고 하산하기로 했다.

 

 

 11시쯤에 산행을 시작했는데 1시가 되어간다.비록 가벼운 산행이지만 눈길이라 체력이 많이 딸리는 느낌이다.

 

 약수터의 한가로운 모습이다.

 

하산로에는 느즈막히 시작한 산행으로 올라오고 있는 등산객들이 보인다.

 

그리고 하산 종료 가벼운 산행만큼이나 좀 아쉬움이 남는다.

Posted by 古山.

  1. 2012.09.05 19:1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You've got your point via a great deal far better than I at any time could, thank you!한국의
  2. 2013.08.13 18:3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I admire your valuable information to you in your article. I will bookmark your site and have my children examined the following typical. I really believe that they would learn a lot of new things than others!한국의


BLOG main image
Rock Climber Gosan. by 古山
Total : 1,635,086
Today : 6 Yesterday : 54

카테고리

Communication (652)
(RockClimbing) (0)
암벽등반후기 (214)
등반대회및영상 (60)
등반훈련및등반의세계 (83)
바윗길개념도 (6)
(MountainClimbing) (0)
산행후기 (102)
등반정보 (16)
산행개념도 (1)
한가로운 이야기 (47)
(LlifeSports) (0)
웨이트트레이닝 (63)
건강생활다이어트 (36)
(PhotoGallery) (0)
풍경사진 (16)
접사촬영 (0)
읽을거리모음 (3)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