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반지 : 검단산 수리암장 및 제2암장

등반일 : 2007년 12월23일(일요일)

등반자 : 총 7명

날씨    : 매우춥고 바람이 심함


검단산 수리암장을 남양주 인공외벽에서 같이 운동하는 클라이머들과 함께 올랐다.

토요일 따뜻한 날씨탓에 어쩜 바위도 할 수 있지 않을까 하는 기대감으로 올랐던 길 허나 정상부근에는

바람이 많이 불고 바위를 오를만한 여건이 되어 있지 않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버스 정류장에 내려 검단산을 오르다보면 좌측 철조망에 어지럽게 걸려있는 산행안내 광고물들



 ▲ 암장으로 이동하는 클라이머들의 뒷 모습이다.



▲ 약수터 올라가는 이정표



▲낙엽송에서 떨어진 낙옆이 수북히 길가에 쌓여있다.



▲첫번째 휴식 오른쪽 발목에 기브스한 여성 클라이머의 모습을 보며......



▲ 다시 산행 시작



▲ 약수터 도착 늘 한결같이 똑같은 량의 물이 나온다.



▲ 이런 세상에 눈을 감아버렸네~



▲검단산 수리암장 안내 표지판



▲ 암장 올라가는 길에 수북히 쌓여 있는 낙엽들



▲ 이미 세명의 용감무쌍한 클라이머들은 등반을 하고 있었다.



▲날씨가 추워서 일까 아니면 오버행 벽의 난이도 때문일까 텐션으로 휴식하는 클라이머 모습



▲ 수리암장 루트 개념도의 모습이다.



▲점심을 수리암장에서 해 먹고 아래로 내려가면 더 따뜻할까 해서 제2 암장으로 이동했다.



▲ 그동안 운동을 하지 않아서 불어난 체중을 가지고 줄걸기를 시도 해 보았다.



▲ 두번째 퀵 걸기....바위가 차가워 손 끝이 아리다 못해 아프기까지 한다. " 이짓을 왜 하는지 몰라!~"



▲ 오버행 칸테를 등반 하는 엉성한 내 모습...



▲ 두번째 선등자 옆길 줄 걸기 시도



▲ 흐르는 홀드에 날씨까지 차갑다.



▲ 할 수 없이 일찍 하산을 서둘렀다.



▲ 벌써 냉이가 나왔다.



▲ 양미리에 막걸리 한잔 먹기



▲ 노란 양은 양푼 참으로 오랜만에 본다.



▲ 이렇게 멀쩡하던 양푼이...


▲ 세상에 이렇게 찌그려 놓았다.ㅎ



▲ " 자아!~ 한잔 하실까요? "


Posted by 古山


BLOG main image
Rock Climber Gosan. by 古山
Total : 1,634,155
Today : 1 Yesterday : 35

카테고리

Communication (651)
(RockClimbing) (0)
암벽등반후기 (214)
등반대회및영상 (60)
등반훈련및등반의세계 (83)
바윗길개념도 (6)
(MountainClimbing) (0)
산행후기 (102)
등반정보 (16)
산행개념도 (1)
한가로운 이야기 (46)
(LlifeSports) (0)
웨이트트레이닝 (63)
건강생활다이어트 (36)
(PhotoGallery) (0)
풍경사진 (16)
접사촬영 (0)
읽을거리모음 (3)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